언어의 정원 O.S.T – RAIN [ FULL / 한글자막 ]

言葉にできず凍えたままで 코토바니데키즈 코고에타 마마데 말을 하지 못하고 둔해진 채로 人前ではやさしく生きていた 히토마에데와 야사시쿠 이키테이타 사람 앞에서는 다정하게 살아왔어 しわよせで こんなふうに雑に 시와요세데 콘나 후우니 자츠니 그 여파로 이런 식으로 섞여서 雨の夜にきみを抱きしめてた 아메노 요루니 키미오 다키시메테타 비오는 밤에 너를 안고 있었어 道路わきのビラと壊れた常夜燈 도로와키노 비라토 코와레타 죠-야토- 길가의 전단지와 부서진 상야등 街角ではそう だれもが急いでた 마치카도데와 소우 다레모가 이소이데타 길 모퉁이에서는 그래 누구나 서두르고 있어 きみじゃない悪いのは自分の激しさを 키미쟈나이 와루이노와 지분노 하게시사오 너가 아니야 나쁜건 나의 어려움을 かくせないぼくのほうさ 카쿠세나이 보쿠노 호-사 숨기지 못한 내 탓이야 Lady きみは雨にけむる Lady 키미와 아메니케무루 Lady 너는 비에 흐려 보여 すいた駅を少し走った 스이타 에키오 스코시 하싯타 비어있는 역을 살짝 달렸어 どしゃぶりでもかまわないと 도샤부리데모 카마와나이토 억수같은 비도 상관 없다고 ずぶぬれでもかまわないと 즈부누레데모 카마와나이토 흠뻑 젖어도 상관 없다고 しぶきあげるきみが消えてく 시부키아게루 키미가 키에테쿠 물보라가 치면서 너가 사라져가 路地裏では朝が早いから 로지우라데와 아사가 하야이카라 뒷골목에서는 아침이 빠르니까 今のうちにきみをつかまえ 이마노우치니 키미오 츠카마에 이 틈에 너를 잡고서 行かないで 行かないで 이카나이데 이카나이데 가지 말아줘 가지 말아줘 そう言うよ 소- 이우요 그렇게 말해 別々に暮らす 泣き出しそうな空を 베츠베츠니 쿠라스 나키다시소우나 소라오 따로따로 지내는 곧 비가 올것같은 하늘을 にぎりしめる強さは今はもうない 니기리시메루 츠요사와 이마와 모우나이 움켜쥐는 강함은 지금은 이제 없어 変わらずいる心のすみだけで傷つくような 카와라즈이루 코코로노 스미다케데 키즈츠쿠요우나 변하지 않고 있는 마음의 구석만이 다친 듯한 きみならもういらない 키미나라 모- 이라나이 너라면 이제 필요없어 Lady きみは雨にぬれて Lady 키미와 아메니 누레테 Lady 너는 비에 젖어서 ぼくの眼を少し見ていた 보쿠노 메오 스코시 미테이타 내 눈을 살짝 보고있어 どしゃぶりでもかまわないと 도샤부리데모 카마와나이토 억수같은 비도 상관 없다고 ずぶぬれでもかまわないと 즈부누레데모 카마와나이토 흠뻑 젖어도 상관 없다고 口笛ふくぼくがついてく 쿠치부에후쿠 보쿠가 츠이테쿠 휘파람을 부는 내가 따라가 ずいぶんきみを知りすぎたのに 즈이분 키미오 시리스기타노니 충분히 너를 많이 알아 왔는데 初めて争った夜のように 하지메테 아라솟타 요루노요우니 처음으로 다투던 밤 처럼 行かないで 行かないで 이카나이데 이카나이데 가지 말아줘 가지 말아줘 そう言うよ 소우 이우요 그렇게 말해 肩が乾いたシャツ改札を出る頃 카타가 카와이타 샤츠 카이사츠오 데루 코로 어깨가 마른 셔츠 개찰구를 나올 때 きみの町じゃもう雨は小降りになる 키미노 마치쟈 모- 아메와 코부리니나루 네 마을에선 이제 비가 약하게 내려 今日だけが明日に続いてる 쿄우다케가 아시타니 츠즈이테루 오늘만이 내일과 이어져있어 こんなふうに きみとは終われない 콘나 후우니 키미토와 오와레나이 이런 식으로 너와 끝내지 않아 Lady きみは今もこうして Lady 키미와 이마모 코우시테 Lady 너는 이제 이렇게 小さめの傘もささずに 치이사메노 카사모 사사즈니 조금 작은 듯한 우산도 쓰지 않고 どしゃぶりでもかまわないと 도샤부리데모 카마와나이토 억수같은 비도 상관 없다고 ずぶぬれでもかまわないと 즈부누레데모 카마와나이토 흠뻑 젖어도 상관 없다고 しぶきあげるきみが消えてく 시부키아게루 키미가 키에테쿠 물보라가 치면서 너가 사라져가 路地裏では朝が早いから 로지우라데와 아사가 하야이카라 뒷골목에서는 아침이 빠르니까 今のうちにきみをつかまえ 이마노우치니 키미오 츠카마에 이 틈에 너를 잡고서 行かないで 行かないで 이카나이데 이카나이데 가지 말아줘 가지 말아줘 そう言うよ 소- 이우요 그렇게 말해 どしゃぶりでもかまわないと 도샤부리데모 카마와나이토 억수같은 비도 상관 없다고 ずぶぬれでもかまわないと 즈부누레데모 카마와나이토 흠뻑 젖어도 상관 없다고 口笛ふくぼくがついてく 쿠치부에후쿠 보쿠가 츠이테쿠 휘파람을 부는 내가 따라가 ずいぶんきみを知りすぎたのに 즈이분 키미오 시리스기타노니 충분히 너를 많이 알아 왔는데 初めて争った夜のように 하지메테 아라솟타 요루노요우니 처음으로 다투던 밤 처럼 行かないで 行かないで 이카나이데 이카나이데 가지 말아줘 가지 말아줘 そう言うよ 소- 이우요 그렇게 말해